티스토리 뷰

영화

팬도럼

행복해 2014. 8. 13. 18:54

팬도럼.
Pandorum.
2009.


영화에 대한 정보 없이 봤다.
처음에 우주선이 나오기에 우왕, 우주선이당.  좋아서 기대했는데...그게 우주, 우주선은 끝이었다.

우주를 기대하고 봤다가 약간 실망했긴 하지만 나중에 다시 보니 나름 괜찮았던 영화.
그렇게 화려하지는 않다.

무서운 영화 안보는 사람인데 이 영화는 볼 수 있을 정도였다.
처음에 조금 쪼여서 갑갑하긴 했는데 그 때만 지나면 된다.
나머지는 여기에 무슨 일이 있었던 거지? 그런 영화다.

잔인하다면 잔인한 장면이 약간 있다.


처음부터 끝까지 여기 무슨 일? 마지막에 해결.  이런 영화라서 여러 번 보는 영화는 아니라고 생각했는데 여배우가 인상적.
배운 여자라는데 근육에 가슴이... 옷과 상처 등등이 라라 크로프트같은 여성느낌.  기억에 남는다.

안트예 트라우에.
Antje Traue.

'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국지 : 용의부활  (0) 2017.07.16
데어데블  (0) 2016.07.05
팬도럼  (0) 2014.08.13
히트  (0) 2014.04.02
스트립티즈  (0) 2014.03.09
클로이  (0) 2013.07.21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