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TV

가빠

행복해 2007. 7. 24. 18:17

가빠? 갑바? 갑빠? 이걸 소리 나는 대로 적으면 가빠인가?

어쨌든 가슴 쪽의 뭔가의 뜻으로 쓰이는 듯 한 말인데 검색을 해 보면 비옷인 듯 한 포르투갈어 capa가 カッパ로 이것이 가빠 갑바로.

그런데 한글 사전에도 가빠가 별다른 설명 없이 나온다.

 

국립국어원 표준국어대사전 찾기

가빠 (&포capa)

「명」『북』비바람이나 눈보라를 막기 위하여 만든 두꺼운 천. 또는 거기에 고무 같은 것을 먹인 천. ≒가빠천. ♧카파.

 

한글과 컴퓨터 사전

가빠

【명사】 〔포 capa〕

1. 비올 때 입는 비옷의 하나.

2. 비나 눈이 올 때 짐 따위를 덮는 방수포의 넓은 조각.

 

 

일본 쪽의 가빠는 カッパ 갑빠

カッパ[포 capa․合羽]

가빠. ①비옷. ②짐을 덮는 동유지(桐油紙).

 

かっぱ [合羽]

[명사] 가빠.

1 소매 없는 비옷. =あまがっぱ.

2 비를 막기 위해서 짐 따위에 씌우는 기름 먹인 종이나 천.

〔참고〕 포르투갈어 capa에서 온 말.

 

비옷을 입어서 몸이 불어난 모양 때문에 가슴근육이 어쨌다는 뜻으로 쓰게 된 건가?

비옷의 포르투갈어가 비옷의 일본어로 갔는데 이게 왜 우리나라에서는?

 

하긴 나 어렸을 때에는 비옷 입은 사람이 별로 없었던 것 같다. 대나무살에 파란 비닐로 만든 우산을 쓰고 다니기도 했던 때.

산성비 내리기 전에는 그냥 맞고 다녔당.

^_^

'TV'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빠때리? 빠떼리? 바때리? 바떼리?  (0) 2007.08.17
오라이  (0) 2007.08.03
가빠  (0) 2007.07.24
만땅  (0) 2007.07.17
진검승부  (0) 2007.07.17
삐까뻔쩍  (0) 2007.07.17
댓글
댓글쓰기 폼